Korean Medical Clinic

한의원에 자주오는 질환들

[대상포진] 대상포진의 주요 발병 부위와 통증

대상포진의 주요 발병 부위와 통증

 

대상포진이 발생하기 쉬운 곳은 예전에 수두에 걸렸을 때 발진이 나왔던 부위입니다. 주로 신체의 좌우 중 어느 한 부위, 혹은 안면에 많이 생기게 됩니다. 가장 흔한 것은 흉추 신경이 있는 겨드랑이 아래에서 가슴이나 복부 그리고 3차 신경이 분포되어 있는 이마와 눈꺼풀, 코 부위입니다.

 

하지만 심한 경우에는 홍채나 각막 같이 눈을 침범할 수도 있고, 폐나 뇌 같은 내부 장기나 조직까지도 감염될 수 있습니다. 면역력이 심하게 저하되어 있는 환자는 자칫 사망에까지도 이를 수 있는 매우 위험한 질환이기 때문에 각별히 주의가 필요하고, 초기에 반드시 치료를 받아야 하겠습니다.

 

대상포진으로 인한 통증이 매우 심하신 분들은 진통제로도 견디기 힘들어하십니다. 바늘이나 송곳처럼 날카로운 것으로 쑤시는 듯한 통증, 욱신거리거나, 열이 나고 타들어가는 느낌처럼 다양하게 통증을 호소하십니다. 심하면 잠도 제대로 못잘 정도이지요. 물론 경우에 따라서는 통증이 가볍게 나타나는 분도 계시고, 통증만 있고 대상포진의 가장 전형적인 특징인 수포마저 나타나지 않는 분도 있습니다. 따라서 통증은 환자분의 면역 상태에 따라서 다양한 양상으로 나타난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그런데 대상포진의 통증이 몇 개월에서 심지어는 몇 년씩도 계속되는 분도 있다는 것이 문제입니다. 보통 포진 후 신경통이라고 부릅니다. 면역력이 극도로 저하된 상태에서 바이러스에 심하게 공격을 받은 분들에게 주로 나타나는데요. 가장 강력한 진통제로 알려져 있는 마약성 진통제로도 통증을 제어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을 정도입니다.

 

이런 분들은 심한 우울증이나 불면증에 시달리고, 심지어는 자살을 택하는 분들이 있을 정도이니 정말로 주의가 필요한 질환입니다. 대상포진이 왔을 때 초기에 치료를 받는 것은 당연하고,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면역력을 길러서 이러한 끔찍한 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